차단 효과 ‘95% 이상’이라던 중국산 마스크, 실제 차단능력은 ‘36%’ 수준

신화통신

이탈리아에서 품질 기준에 크게 못 미치는 중국산 불량 마스크가 유통되고 있다는 사실이 전해졌다.

연합뉴스

2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언론 라 레푸블리카 등에 따르면 최근 이탈리아 전역에서는 중국산 가짜 마스크와 관련된 신고가 수차례 접수됐고, 당국은 중국산 마스크 약 600만개를 압수했다고 한다.

이하 클립아트코리아

문제의 마스크에는 유럽 마스크 인증 등급인 FFP2(KF94에 해당), FFP3(KF99에 해당) 등 표시가 찍혀 있었으나 실제 품질은 그 기준에 크게 미치지 못했다.

불량 FFP2 마스크의 경우 0.3마이크론 크기 이상의 입자 차단 효과가 95% 이상이어야 하지만, 중국산 마스크의 차단능력은 36%에 그쳤다.

FFP3 마스크 역시 조건에 한참 못 미치는 수준이었다.

이탈리아는 코로나19 사태 이전에 마스크, 방호복, 소독약품 등 자체 생산 설비가 미비해 이들 제품을 거의 전량 수입에 의존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