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정말 철구와 끝.. 외질혜, 7개월 만에 이곳에 모습 드러냈다 (영상)

 

아프리카TV / BJ 외질혜
아프리카TV / BJ 외질혜

BJ철구의 전 부인 외질혜가 오랜만에 유튜브에 복귀해 주목을 받고있다. 외질혜는 지난 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안녕하세요. 2022년이 왔네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하 유튜브 "외질혜"
이하 유튜브 ‘외질혜’

해당 영상에서 외질혜는 “내가 아프리카 제외하고 유튜브를 안 한 지 7개월이 됐다”라며 “‘마의 6개월 법칙’을 넘기고 새롭게 시작하고 싶었다”라며 복귀가 늦었던 이유를 설명했다.

‘마의 6개월 법칙’이란 유튜브 수익 창출 기간 중지 전 자숙을 끝낸 뒤 복귀하는 유튜버들을 이르는 말이다.  유튜버 규정에 따르면, 6개월 이상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지 않으면 수익 창출이 중단된다. 즉 유튜브 수익을 얻기 위해선 6개월을 넘기기 전에 복귀해야 한다.

이에 물의를 빚고 자숙 중인 유튜버들이 종종 6개월이 되기 전 방송에 복귀해 빈축을 사기도 했다. 남동생과 해돋이를 보기 위해 떠난 외질혜는 아쉽게도 교통정체로 인해 도로 위에서 일출을 맞이했다.

외질혜는 밝게 뜬 해를 영상에 담으며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2022년에는 행복하셨으면 좋겠다”라며 “여러분 부자 되시라”라고 덕담을 건네기도 했다.

외질혜 인스타그램
외질혜 인스타그램

앞서 외질혜와 철구는 지난해 5월 합의 이혼 소식을 전했다. 이 과정에서 철구는 외질혜가 다른 남성 BJ와 불륜을 저질러, 외질혜를 폭행했다고 밝혔다. 외질혜는 이를 부인하며 오히려 철구가 성매매와 도박을 했다며 폭로전을 시작했다.

이후 두 사람은 각자의 방송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외질혜의 아버지인 BJ 부빡이형은  개인 방송에서 “철구가 외질혜에게 20억 원 정도 위자료를 줬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유튜브, 외질혜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