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 성형수술…” 최준희, 몸무게 44kg 감량 후 ‘故최진실’ 미모 되찾았는데.. ‘날벼락’ 같은 소식 전해

이하 최준희 인스타그램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는 5일 인스타 라이브 방송을 통해 현재 몸무게, 희망 진로 등을 직접 전했다.

과거 자가면역질환인 루프스를 앓았다고 고백한 최준희는 “병으로 몸무게가 엄청 늘었다. 스테로이드 부작용 때문에 96kg까지 늘었다”며 “현재는 52kg까지 뺸 상태다. 완치라기 보다는 정상 수치에 가까워졌다”라고 건강 상태를 전했다.

성형 의혹에 대해서는 “저보고 성형했다고 뭐라고 하시는 분들 인스타그램 보면 본인들이 다 했더라”라고 일침하며 “저도 코 수술 예정이다. 축구하다가 코가 부러졌다”고 성형 수술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엄마 최진실을 쏙 빼닮은 붕어빵 미모를 자랑하는 최준희는 연예계 활동 계획이 있냐는 질문에 “배우할 생각은 없고, 유튜버를 할 생각은 있다. 현재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