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말을 잃었다..” 인스타 여신이 ‘유튜브’ 시작 했다가 욕 먹은 이유

이하 Instagram ‘aotoshino_02’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인스타 여신’으로 SNS 상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끈 인플루언서 아오토 시노가 ‘유튜브 데뷔’ 후 겪은 일이 재조명 되고있다.

일본에서 ‘인스타 여신’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은 아오토 시노(Aoto Shino)는 키 170cm의 우월한 기럭지를 자랑하며 패션 모델로 활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오토 시노는 ‘CG 논란’을 일으키는 완벽한 인형 미모로 인스타에서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그러나 아오토 시노는 유튜브로 자신의 얼굴을 적나라하게 공개했다가 팬들의 비난이 쏟아졌다.

이하 YouTube ‘青戸しの

유튜브 영상에 등장한 아오토 시노의 얼굴이 그간 그녀가 올린 셀카 속 외모와 묘하게 다른 모습이었기 때문이다. 턱살 하나 없어 보이던 V라인 역시 온 데 간 데 없이 사라진 것은 물론 특유의 애틋한 분위기 역시 없었다.

​​​​​​​

해당 영상을 접한 팬들은 “말을 잃었다”, “용기가 대단하다”, “각도에 따라 사람이 이렇게 달라지나?”, “스스로 거울 보면 현타 안 올까?” 등 충격적인 반응이 쏟아져 나왔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