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잔인하게 살해한 범인은 ’30대’ 중국인.. ‘충격’

전북 정읍에서 지인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한 30대가 경찰 조사를 받고있다는 소식이다.
지난 7일 정읍경찰서에 따르면 A씨(30대·중국 국적)가 살인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39분께 정읍시 상동의 한 주차장에서 지인 B씨(30)를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는다.
B씨는 목 부위 등을 찔린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을 거뒀다. A씨는 범행 뒤 인근 지구대로 직접 찾아가 자수했다.
조사결과 술을 마신 A씨는 B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이같은 범행을 저질렀다고 한다. 경찰관계자는 “A씨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_ 클립아트 코리아[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