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남자로 안 보이냐?” 얼굴에 대놓고 방귀 뀌는 홍윤화에 정색한 김민기

JTBC 1호가될순없어 (이하)
개그맨 김민기가 자기 얼굴에 대고 방귀를 뀌는 홍윤화에게 어이없음을 표출했다.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김민기와 홍윤화는 엄청난 양의 택배를 ‘언박싱’하며 휴일을 맞이했다.
상품에 대한 손상을 줄이기 위해 택배에 함께 동봉되는 완충제는 일일이 공기를 모두 빼 버려야 한다.
김민기가 가위로 완충제의 공기를 하나하나 빼고 있자 홍윤화는 “오빠 그거 그렇게 하는 거 아니야”라고 말하곤 공기가 터지는 소리를 이용해 방귀를 뀐 척을 하기 시작했다.
홍윤화는 “오빠 가까이 와서 봐봐”라며 김민기 얼굴 바로 앞에서 방귀를 뀌는 자세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모습을 보던 김민기는 “너 내가 남자로 안 보이니?”라고 울컥해 웃음을 더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