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4호선 ‘흡연 빌런’…말리는 승객에 “꼰대같아 XX” 욕까지 퍼부었다

유튜브 꿈을꾸는 소년
지하철 객실 안에서 한 남성이 담배를 피우는 영상이 공개돼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유튜브 꿈을꾸는 소년
지난 5일 한 유튜브 채널에는 ‘지하철 담배 빌런’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유튜브 꿈을꾸는 소년
해당 영상에는 승객들이 가득 찬 지하철 4호선에 남성 A씨가 담배 연기를 내뿜는 모습이 담겨 있었다.A씨의 흡연이 계속되자 옆에 있던 한 승객이 “공공장소에서 담배 피우시면 어떡하냐”며 말렸다.
이해를돕기위한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그러자 A씨는 “제 마음이다. 솔직히 연기 마신다고 피해 많이 가요?”라고 되물었다. 이어 “X나 꼰대 같다 XX”라며 욕을 퍼붓기도 했다.
이해를돕기위한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심지어 한 승객이 담배를 뺏자 주머니에서 새로운 담배를 꺼내들어 또다시 입에 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더 충격적인 것은 영상이 올라오자 댓글에 “담배 피우는 건 본인 자유인데 왜 말리는 건지 모르겠다”는 의견을 내세웠기 때문이다.
이해를돕기위한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이에 한 누리꾼은 “본인이 담배 피우는 건 상관없는데 적어도 장소는 가려서 펴야 한다”라며 “아파트에서도 마찬가지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유튜브 꿈을꾸는 소년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